일 상/깔깔깔

[스크랩] 사투리...ㅋㅋ

윤 중 2009. 5. 25. 10:44

●  경상도  사투리로  "누구를  위하여  종은  울리나"를
    말한다면?
    ☞  종아  니  와  우노?

●  '통행에  불편을  드려서  죄송합니다'를  전라도 
    사투리로  하면?
    ☞  댕기기  옹색혀서  어쪄야  쓰것쓰라우~
    ☞  경상도  사투리로  하면  :  나댕기는데  휘떡 
    뒤비나가  죄송합니데이..

●  "빨간  벽돌집  아가씨는  정말  예뻐요"를  경산도 
    사투리로  하면?
    ☞  뻘건  보루코  집  가시나  직인다  지기

●  충청도  사투리로  "이  콩깍지가  깐  콩까지냐  안  깐 
    콩깍지냐"를  말한다면?
    ☞  깐  겨  안  깐겨

●  전라도  사투리로  "너희들이  그렇게  버릇없이  굴어 
    서야  되겠냐"  를  말한다면?
    ☞  느그들  그러코롬  싸가지가  없어  어따  쓰겄냐.

●  "이유없는  반항"을  전라도  사투리로  말한다면?
    ☞  뭐땀시  지랄허고  자빠졌냐?

●  "이야  너  립스틱  색깔  이쁜데~~~"  경상도 
    사투리로  하면..
    ☞  니  주디  와  그카노?

●  "멋진  아가씨"를  경상도  사투리로...
    ☞  문디  가시나..

●  "멋진  아저씨"를  경상도  사투리로...
    ☞  문디  자슥..

●  "이야  냄새  좋은데?"  오늘  저녁  반찬이  뭐야?' 
    경상도  사투리로...
    ☞  밥도..

●  "난  널  사랑해"  경상도  사투리로..
    ☞  내  디져도  그런말  몬한다...
  (경상도에선  욕이  아님...너그러운  이해를..)

출처 : 海巖의 宮殿에서
글쓴이 : 海巖 원글보기
메모 :